태그 : 칵테일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칵테일] 미모사 (Mimosa)

안녕하십니까, 네타입니다.요즘 저는 거의 매일같이 와인을 마시고 있습니다. 평소 예전부터 와인은 자주 마시는 편이라 집에서 가족들과 식사하며 일주일에 1~2병씩은 꼭꼭 비웠었는데, 요즘은 역시 반쯤은 와인 공부이자 일의 일환으로 혼자서도 와인병을 따는 일이 많아졌군요. 와인을 어느 정도 회사측에서 지원을 해주기도 한다지만 기본...

[칵테일] 카카오 밀크 피즈 (Cacao Milk Fizz)

안녕하십니까, 네타입니다.이제 곧 추석도 머지 않았군요. 그래서 이번 주말엔 벌초를 다녀왔습니다. 오전 5시 반에 아버지와 함께 차를 타고 출발했는데 한창 벌초를 할 시기라서인지 내려가는 차들이 상당히 많았습니다. 일이 끝나고 성묘를 하고 돌아오는데도 차들이 꽉꽉 밀려 갔다오니 아주 진을 쪽 빼놔서 주말 내내 뻗어 지냈습니다.오늘은 클래식 칵테일의 하나...

[칵테일] 초콜릿 스쿼럴 (Chocolate Squirrel)

안녕하십니까, 네타입니다.슬슬 장마와 폭염도 끝나가고 밤에는 선선해지기 시작하니 제가 좋아하는 가을이 되어가고 있군요. 일교차도 생기기 시작했으니 여러분들도 감기 조심하시기 바랍니다.오늘은 프랑젤리코 칵테일 중 약간 손이 가는 것 하나를 소개해볼까 합니다.초콜릿 스쿼럴(Chocolate Squirrel), 즉 "초콜릿 다람쥐"입니다.===========...

[칵테일] 시트러스 프랑젤리코 (Citrus Frangelico)

안녕하십니까, 네타입니다.저는 내일부터 여행을 갈 예정입니다. 별 대단한 곳에 가는 것은 아닌 그냥 제주도 올레길 따라 걸어가며 관광하는 코스로 가볼까 하는군요. 그런데 일기예보를 보니 역시나 일주일 내내 비 그림이 떠있는데 제주도는 어떨지 모르겠군요;오늘은 칵테일을 하나 올려봅니다.솔직히 이건 반쯤 제 나름대로 만들어본 칵테일로, 굳이 이름을...

[칵테일] 예거콕 (Jäger & Coke), 예거듀 (Jäger Dew)

안녕하십니까, 네타입니다.주말인데 비만 추적추적 내리고 있으니 모처럼 아침 일찍 등산이나 가볼까 했는데 취소할 수밖에 없었군요. 그러고보니 오늘이 말복인데 삼계탕들은 드셨습니까? 저도 오늘 저녁은 닭 한마리 뜯겠군요.^^;오늘은 예거마이스터를 쓰는 가벼운 칵테일들을 이야기해볼까 합니다.칵테일 예거콕(Jäger & Coke)과 예거듀(Jä...

[칵테일] 힙노틱 모히토 (Hpnotiq Mojito)

안녕하십니까, 네타입니다.오늘은 오랜만에 베란다에서 키우고 있던 민트를 정리해줬습니다. 민트는 정말 날씨가 화창하고 햇빛이 쨍쨍할 때 무섭게 잘 자라지만 요즘처럼 습하고 눅눅한 날씨가 계속되는 때에도 그런대로 잘 자라는군요. 민트 가지들을 전부 정리하고 상당량의 민트 잎을 수확했으니 한동안 잘 보관하며 칵테일에도 넣고 잘 이용해봐야겠습니다.이렇...

[칵테일] 초콜릿 케이크 (Chocolate Cake)

안녕하십니까, 네타입니다.오늘은 오후 중 특별히 할 일이 없었습니다. ...뭐, 거의 매일이 할 일이 없는 날의 연속이긴 합니다만;그런만큼 요즘은 예전에 구입했던 DVD들을 돌려보고 있습니다. 그러던 오늘은 문득 어째서인지 배트맨 비긴즈와 다크 나이트를 연속으로 보고 싶어져 DVD를 틀고 자리에 앉았습니다.그리고 하루가 갔습니다.(.....

[칵테일] 예거밤 (Jägerbomb)

안녕하십니까, 네타입니다.오늘은 며칠 전에 썼던 리큐르인 예거마이스터에 이어 이를 이용한 가장 대표적인 칵테일에 대해 이야기해볼까 합니다.예거마이스터를 이용한 칵테일, 예거밤(Jägerbomb)입니다.=====================기법 - 빌드예거마이스터 - 30ml에너지 드링크 - 120ml=====================에너지 ...

[칵테일] 헤이즐넛 마티니 (Hazelnut Martini)

안녕하십니까, 네타입니다.요즈음은 날씨도 맑고 나가서 돌아다니기도 딱 좋더군요. 물론 한낮엔 해가 쨍쨍해서 밖에 나가기가 싫지만 저녁무렵 살짝 해가 떨어지기 시작하면 적당히 시원해져서 산보라도 할만합니다. 하도 오랫동안 장마라 밖에 나다니지도 못했고 무엇보다 사랑니를 빼고 며칠간 뻗어있다가 살아나고보니 온몸이 찌부드드하고 덤으로 온몸에서 힘도 넘쳐나서(...

[칵테일] 베르뭇 토닉 (Vermouth & Tonic)

안녕하십니까, 네타입니다.이게 얼마만의 칵테일 포스트인지 모르겠군요. 마지막으로 [칵테일]이라는 제목을 써본 것이 잠시 살펴보니 2009년 11월이군요. 거의 2년 만에 칵테일 글을 써봅니다.앞으로 가끔씩 칵테일 글을 쓸 예정이긴 합니다만 언제나처럼 그리 대단한 재료가 쓰이거나 특이한 녀석을 소개하기보단 그냥 단순하고 만들기 쉬운 것들을 중점적으로 다룰...
1 2 3 4 5 6 7 8 9 10 다음